법문   Buddhist writings

  • 최근법문
  • 동영상
  • 주제별

Q & A

프린트 홈으로 법문 Q & A
제목 화두참선 외의 다른 수행법(위빠사나,염불선,묵조선 등)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등록일 2011.07.20 (조회 : 6310)

[질문] 화두참선 외의 다른 수행법(위빠사나,염불선,묵조선 등)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답변] 위빠사나와 화두참구, 이 두 가지를 수행하는 이들이 많습니다.


위빠사나도 수행의 일종이지만, 무한한 세월이 흐른 후에 설사 깨닫는다 해도 ‘법신(法身)의 진리’와 ‘여래선(如來禪)의 진리’의 눈이 열릴 수는 있지만 최고 ‘향상(向上)의 일구(一句) 진리’를 깨닫는 것은 불가능합니다. 모든 부처님과 도인께서 법신의 진리나 여래선의 진리를 전한 것이 아니고 향상의 일구 진리를 오늘날까지 면면히 전해 내려온 것입니다.


모든 부처님과 도인께서 전하신 향상의 일구는 활구참선(活句參禪), 즉 간화선이라야 그 관문을 투과할 수 있습니다. 어째서 그러냐?


깨달음의 열쇠는 일념삼매가 지속이 되는 과정에 있습니다. 의심과 화두가 한 덩어리가 되어 보는 것도 듣는 것도 다 잊어버리고, 앉아 있어도 밤인지 낮인지도 모르고, 자기 몸뚱이까지 다 잊어버리는 일념무심삼매(一念無心三昧)에 깊이 들어서 며칠이고 몇 달이고 흐르다가, 홀연히 보는 찰나 듣는 찰나에 화두가 박살이 나면서 자기의 본마음을 깨닫게 됩니다.


위빠사나는 의심으로 이루어지는 것이 아니고 관(觀)하는 것입니다. 그것은 힘이 미약해서 일념삼매에 깊이 들어갈 수 없고 대오견성(大悟見性)을 못합니다. (*)

 

이전글 왜 참선을 해야 합니까?
다음글 왜 많은 사람들이 참선수행을 하는데도 깨달음에 이르지 못하는 것입니까?
리스트

번호 제목 등록일 조회
Notice   Q&A 게시판을 활용하는 방법 2011.07.22 13794
64    일반인들이 화두 참구를 하다보면 치열한 경쟁사회에서 살아남지를 못하는 게 아닙니까? 2013.08.03 5381
63    낮에 잠깐 자는 것은 어떻습니까? 2013.07.26 5578
62    항시 화두를 2미터 앞 아래에다 두고 익혀야 합니까? 2013.07.26 5519
61    화두에 집중할수록 '나'라는 생각(아상)이 강하게 드러납니다. 2013.07.26 5390
60    화두를 챙기다 보면 아이디어가 떠오르는데, 화두로 돌려야 합니까? 2013.07.26 5464
59    종정예하, 이럴 때도 화두를 들어야 합니까? 2013.07.26 5048
58    이 공부를 성취하려면 큰 신심과 큰 용맹심을 갖춰야 되는데, 그러려면 발원을 해야 되지요? 2013.07.26 5139
57    일할 때 화두를 들면 일을 건성으로 하게 되는 게 맞습니까? 2013.07.26 5074
56    말할 때 화두 하기는 어려운데, 말은 가급적 안 해야 됩니까? 2013.07.26 5074
55    "만법귀일 일귀하처" 화두 드는 법에 대해 2013.07.26 5624
54    화두 드는 방법 - 목전에 두는 의미 2013.07.26 5315
53    '참나'와 '무아'는 어떤 관계입니까? 2013.07.14 5889
52    깨닫게 되면 영어나 컴퓨터도 잘하게 됩니까? 2013.07.11 5568
51    "만법귀일 일귀하처" 화두를 들고 있습니다. "하나"부터 알아야 하는 것 아닙니까? 2013.07.07 6370
50    저 눈사람도 성불했습니까? 2013.07.07 5538
       1    2    3    4    5    6    7    8    9    10